지스타 2012... 어여쁜 부스걸들(1) by 남선북마

지스타 2012.. 이제는 망원렌즈가 주력이 되다 보니 체력이 부쳐서 주말 이틀은 못다니겠다.. 토요일 하루만 돌아다니고 만족했다.
토요일 하루 촬영한 부스걸 사진들 중 괜찮게 나왔다 싶은것만 두번에 나눠서 올려본다...
문지르고 깎고 하는 보정같은건 너무 많아서 못하고.. 대부분 리사이즈에 밝기보정만 한 사진이다....
김하음.. 지스타 2012의 최고 부스걸은 김하음이라고 단언한다.. 게임쇼에 최적화된 만화속 캐릭터 같은 저 마스크...
강예림..
김나현..
김현정..
서진아..
류지혜..
이사랑.. 이분 이름에 대해서는 확신을 못하겠다..
이성화..
이연아..
이효영.. 제일 촬영 난이도가 높았다 싶은 부스..
주다하..
지연수..
유명한 코스프레팀 "스파이럴 캣츠"의 타사... 악마사냥꾼 멋지다..
악마사냥꾼이 무려 사인회중이다...
SK부스의 이벤트 중에 한컷.. 이른바 티걸이라고 부르더라.
한채이..
황미희..
이가나.. 이번에는 부스걸이 아닌 인포 파트로 나오셨네.. 아쉽다.. 그래서 부스걸보다 인기많은 안내데스크..
그래도 그 미모 어딜가나 눈에 띈다.. 부스걸만큼이나 안내데스크를 포위하고 찍어대더라.
유부녀라니.. 유부녀라니.. 남편분은 전생에 이순신 장군인건가..

확실히 이번 지스타는 부스걸이 줄어든거 같고.. 잘 나와주지도 않는다..
워게이밍 부스같은 경우 계속 확인햇지만, 아침일찍 한번 나오고.. 도통 얼굴을 보여주질 않더라.. 허윤미 어디 숨은겨..
게임시연에 더 초점을 두어.. 게임쇼 본연의 모습을 돌아간거 같아 바람직하다 할수 있지만.. 그래도 아쉬운데..

나머지 사진은 바로 다음 포스팅에..
밸리가 고민되네.. 한번도 안가본 게임 밸리로 보내본다..

덧글

  • N2 2012/11/15 13:26 # 삭제 답글

    안녕하세요. 게임 잡지 에디터 일을 하고 있습니다. 사진들 느낌이 좋아서 제 기사에 쓰고 싶은데 괜찮으실지 여쭤봅니다! (n2inter6@nate.com이나 02-830-1424 연락 주세여)
  • 남선북마 2012/11/15 19:48 #

    메일보냈습니다.. 확인해보세요~
댓글 입력 영역


시계

통계 위젯 (블랙)

52
36
145149